[포토] 충남민항유치위, '충남민항 건설 신속 추진' 성명
상태바
[포토] 충남민항유치위, '충남민항 건설 신속 추진' 성명
  • 김재범
  • 승인 2021.08.30 2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8. 30. 30일 충남민항유치위가 도청 광장에서 충남민항 건설 촉구 성명을 발표했다. 사진=충남민항유치추진위원회
2021. 8. 30. 30일 충남민항유치위가 도청 광장에서 충남민항 건설 촉구 성명을 발표했다. 사진=충남민항유치추진위원회

충남민항유치추진위원회가 충남민항 건설이 정치권과 정부의 무관심 속에 전혀 진전되지 못하고 있다며 조속한 건설 추진을 촉구하고 나섰다.

충남민항유치추진위원회는 30일 도청 광장에서 성명을 발표하면서 충남민항은 충남 서북부 지역 항공 서비스 소외를 해소하고, 지역의 문화·관광·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위원회는 충남 서북부 지역이 석유, 자동차, 철강, 첨단산업의 중심지이고, 내포신도시가 충남혁신도시로 지정됐으며, 해미순교성지는 국제성지로 선포되며 국내외 천주교인들의 방문이 급증할 것이라며 건설이 필요한 배경을 설명했다.

또한 2017년 국토교통부가 실시한 건설 타당성 조사 용역에서 연간 37만 명의 국내선 항공수요가 있고, 경제성 분석에서도 1.32로 높게 나온 점도 충남민항 건설 필요성을 뒷받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유치위는 그러나 일부 정치권에서 지방공항 경영 적자 우려로 신중한 입장을 보이는 상황은 충남민항 유치를 염원하는 220만 도민에게 상실감을 주고 있다고 비판하면서 열 곳의 공항이 적자이지만, 흑자 다섯 곳의 수익이 이를 상회하며 네트워크 산업의 구조를 견실히 갖추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충남민항유치추진위원회는 지방공항은 항공 서비스를 위한 공공시설로, 지역민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국가에서 필수적으로 확충해야 하는 기본 인프라라며 정부에는 충남민항 건설 약속의 즉각 이행을, 충남 국회의원들에게는 여야를 막론하고 하나된 목소리로 단결할 것을, 국회에는 충남민항 조속 추진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