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충남도당, 선출직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추진
상태바
민주당 충남도당, 선출직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추진
  • 김재범_편집주간
  • 승인 2021.04.03 0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훈식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아산을)
강훈식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아산을)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위원장 강훈식의원)이 선제적으로 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 부동산 거래 전수조사 진행 계획을 내놨다. 부동산 전수조사는 민주당 전국 시도당 내에서 처음이다. 

2일 충남도당은 양승조 충남지사와 15개 시군의 시장·군수, 광역의원, 기초의원 등 136명에게 "공직사회 투명성과 윤리의식 제고를 위해 민주당 충남도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와 그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의 부동산거래 전수조사에 협조해주시길 바란다"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다.

충남도당은 이들에게 개인정보 제공 동의서 작성 및 제출을 요구했다.

충남도당은 오는 12일까지 관련 동의서를 취합한 뒤 관련기관에 제출하고 부동산거래 조사를 요청할 예정이다.

충남도당위원장인 강훈식 의원은 "부동산 적폐를 발본색원하는 것은 국민적 명령이나 다름없다"며 "국민의힘 충남도당도 기꺼이 동참해주시기를 강력히 요청한다"고 연일 공세수위를 높이고 있는 국민의힘을 압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