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6월말까지 체납차량 번호판 집중 영치기간 운영
상태바
아산시, 6월말까지 체납차량 번호판 집중 영치기간 운영
  • 김재범_편집주간
  • 승인 2021.03.31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 직원이 자동차세 체납차량 번호판을 영치하고 있다. (사진=아산시)
아산시 직원이 자동차세 체납차량 번호판을 영치하고 있다. (사진=아산시)

아산시가 6월 말까지 상반기 체납차량 번호판 집중 영치 기간을 운영한다.

시는 징수과, 세정과 직원들이 3인 1조로 매달 1회 이상 영치시스템 탑재 차량 및 영치용 스마트플레이어를 이용해 새벽 시간 주택가, 다중 밀집지역, 아파트단지, 주차장 등을 순회하며 아산 전역에 대한 번호판 영치활동을 광범위하게 추진하고 있다.

자동차세 체납의 경우 아산시 및 충청남도 등록 차량은 2회 이상, 충청남도 이외 체납차량은 4회 이상 미납시 번호판을 영치하게 되며, 자동차 과태료 체납차량은 체납기간이 60일 이상 경과하고 30만원 이상 체납한 차량에 대해 번호판을 영치한다.

시 관계자는 “조세정의 실현을 위해 강력하게 번호판 영치를 실시할 계획”이라며 “체납처분에 따른 차량 운행제한 등의 불편을 겪지 않도록 자발적으로 체납액을 납부해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