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사회복지학과 학생 60명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위촉
상태바
선문대 사회복지학과 학생 60명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위촉
  • 아산IN
  • 승인 2020.11.11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선문대학교 본관에서 사회복지학과 학생을 대상으로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위촉 및 특강을 진행했다. 

행복키움지원팀 김은경 팀장이 강사로 나선 특강의 주제는 ‘공공 영역에서의 사례관리’. 

특강이 끝난 후 권태연 선문대 사회복지학과 학과장, 강우진 사회복지학과 학생장과 업무협약을 통해 사회복지학과 학생 60여명을 아산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했다. 이들은 도움이 필요한 시민을 상시로 발굴해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도움을 의뢰하고 연계하게 된다.

특강을 들은 최은비 학생은 “강의를 통해 공공영역에서의 전반적인 현장 복지를 조금이나마 알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아산시가 사례관리 민관협력에 있어 전국에서도 선두적으로 잘되고 있다고 하니 아산지역 대학생으로 자부심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아산시는 생활업종 종사자를 포함 6,620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구성되어 이웃이 이웃을 돕는 인적안전망 구축으로 복지사각지대 제로화에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