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재만 시의장, 아산시보건소 방문 보건현장인력 고충 함께 나누며 격려
상태바
황재만 시의장, 아산시보건소 방문 보건현장인력 고충 함께 나누며 격려
  • 김경남 기자
  • 승인 2020.09.02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의회 황재만 의장이 아산시보건소를 방문 코로나19 방역위해 고군분투하는 관계공무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아산시의회 황재만 의장이 아산시보건소를 방문 코로나19 방역위해 고군분투하는 관계공무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황재만 시의장이 1일 아산시보건소를 찾아 코로나19 대응으로 격무에 시달리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최근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진자 증가추세로 아산시도 단기간 급증발생으로 감염경로확인 등 현장방역대책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지난 1월부터 보건소 직원들의 비상근무는 주말 없이 이어지며 코로나19 대응의 시작인 진단검사와 동선조사, 접촉자추적, 확산방지를 위한 통합 상황 및 대응체계 관리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황재만 의장은 아산시보건소 간부공무원 및 직원이 격무로 쓰러지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하고 "지금은 모두가 피로하고 지쳐가는 상태로 코로나19 방역과 예방을 위해 모두의 협력과 격려가 필요한 때"임을 강조했다.

이어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시민들의 질책과 꾸짖음은 더욱 철저한 방역체계의 관심과 예방의 의미가 담겨있다면서방역공무원 관계자들의 많은 노고와 땀방울이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지름길로 모두가 힘을 합쳐 시민들의 감염위험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도록 조금만 더 힘내자고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