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육아종합지원센터 문 연다
상태바
9월, 육아종합지원센터 문 연다
  • 아산IN
  • 승인 2020.07.03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현 아산시장이 지난 6월 문을 연 육아종합지원센터 내 별마루장난감도서관을 둘러보고 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72일 아산시 행복육아 실현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아산시육아종합지원센터(실옥로 46)를 방문해 개관 준비 상황을 살폈다.

아산시 육아종합지원센터는 어린이집을 지원·관리하고 가정양육 보호자에 대한 원스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사회 보육 지원 거점기관이다.

60억원(국비 10억원, 도비 8억원 등)을 투입한 시설로 연면적 2,266.35(지상 3) 규모에 영유아 놀이체험실, 장난감도서관, 프로그램실, 상담·치료실, 육아카페, 강당 등 종합 육아지원 서비스 공간을 갖추고 지난 3월 준공했다.

보육컨설팅, 교직원 상담·교육 등 어린이집 서비스 향상을 위한 지원 기능에 더해, 부모에 대한 상담·교육, 일시보육 서비스 등 가정양육 지원 기능도 갖췄다.

지난 6월 별마루 장난감도서관 개관을 시작으로 놀이체험실 등 내부 인테리어 막바지 공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시범운영을 통해 문제점 등을 보완하여 올해 9월 정식개관할 예정이다.

아산시육아종합지원센터는 전문성을 살리기 위해 남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다.

, 건축물 에너지효율 등급 1++,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우수등급 인증, 패시브 건축물 설계 인증, 신재생에너지 사용(태양광 47.52kw) 등의 기법을 도입해 시설을 이용하는 영유아와 보호자들의 건강과 안전을 생각하는 친환경 건축물로 조성되었다.

시설을 둘러본 오세현 아산시장은 센터 근무 중인 직원들과 간담회를 통해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은 아산시를 넘어 우리네가 해결해야 할 중요 과제 중 하나라며, “포괄적 육아전문기관으로 아이와 부모, 어린이집이 만족할 수 있도록 눈높이를 맞춰 세심하게 운영 준비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영유아가 이용할 시설인만큼 새집증후군 방지에도 특별히 신경 써달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